신대방 소꼬리찜 전문 식당 [등나무집] 마니머그새오


일요일 저녁. 몸보신차 방문한 꼬리찜 전문 식당

[등나무집]

예전에 무한도전에서 정준하가 포장해갔던 그곳이라 궁금하기도 했고

얼마전 우결에서 이국주엄마가 해준 꼬리찜이 너무 맛있어 보여서 먹고싶었어서
겸사겸사 집에서도 멀지 않아 방문해보았다

꺅! 츄릅츄릅

(↑ 위 두 사진 출처 : 네이버 )

식당 건물부터 뭔가 전통 맛집의 포스가 느껴졌음.

과연.......??!!

소꼬리는 부위자체가 양이 많은 부위가 아니라 어느 정도 비싸겠구나 감안하고
꼬리찜 소자 46000원 주문!


와하하하하하하하하
꺄하하하하하하하하하

이거 너무 맛있잖아?!!!!!!!!!!!!!!!!!! 

너무 맛있어!!!!!!!!!!!!!!!!!!!!!!!!!!



살이랑 적당히 비계인지 도가니인지 야들야들한 부위랑 붙어있어서
살코기인데 어쩜 이리 연한지 ㅠㅠㅠㅠㅠㅠㅠㅠㅠ

부추간장 양념장에 푹 찍어서 먹었더니 아주 그냥 꿀맛!
맛의 신세계였다 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소고기 맨날 육즙 다빠지고 잘 굽지도 못하는데
우리 꼬리찜이나 먹으러 다니자! 하고 
둘이 신나서 대동단결! 크로스!!두둥!!

와구와구 많이 뜯어 먹고 싶은데 
야금야금 아껴먹게 되었다눈......ㅋㅋㅋ

근데 공기밥 시키구 양이 넘 적어서 이거 2개가 한공기라고 궁시렁댔는데
도가니탕? 설렁탕? 국물 기본으로 주는 탕이랑 밥 곁들여 먹다보니
순식간에 쥐도새도 모르게 배가 불러짐ㅋㅋ

신기방기해하면서 결국은.......... 남겼다ㅋㅋㅋㅋㅋ

후식으로 물냉/비냉/차돌된장찌개가 3~4천원대였는데
우리는 냉모밀이 왠지 먹고 싶어서 냉모밀 주문!

면발도 탱탱하니 먹을만 했지만 ...
음... 
냉모밀은 일식집 간장육수가 으뜸인 듯 싶으다 ㅋㅋ


남부터미널 우작 설렁탕 꼬리찜은 국물이 자작하고 소면이 들어가는 촉촉한 스타일이고
등나무집 꼬리찜은 찜기에 쪄서 국물없이 나오는 스타일인데
먹다보니 식어서 조금 살코기가 마르기도 해서 약간 아쉬운 점?
(그러고보니 .. 식으면 언제든 데워준다는 현수막이 있었어....!!!)

근데 양념간장이랑 찍어먹는 궁합이 꿀맛이라
다음에는 어디로 먹으러 갈지 매번 고민될 것 같아......♡


위치보기 
지도 크게 보기
2017.3.16 | 지도 크게 보기 ©  NAVER Corp.



덧글

  • 이글루스 알리미 2017/03/20 09:17 # 답글

    안녕하세요, 이글루스입니다.

    회원님의 소중한 포스팅이 3월 20일 줌(zum.com) 메인의 [이글루스] 영역에 게재되었습니다.

    줌 메인 게재를 축하드리며, 게재된 회원님의 포스팅을 확인해 보세요.

    그럼 오늘도 행복한 하루 보내시길 바랍니다.

    고맙습니다.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